[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11월 27일 (금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11월 27일 (금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 승인 2020-11-26 15:3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카드뉴스로 읽는 오늘의 운세] 11월 27일 (금요일) 춘강 구박사가 알려주는 생년월일 금전운은?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생년월일 오늘의 운세 --- 2020년 11월 27일(음력 10월 13일) 甲戌 금요일



子쥐 띠

將相之材格(장상지재격)으로 박학하고 유능한 사람이 있어 수많은 문하생이 구름 떼처럼 몰려와 배우고자하는 존경을 받으니 나라에서 재상 감으로 점찍어 둔 격이라. 자기 자신이 있는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면 주위 사람들로부터 인정을 받으리라.

24년생 친구의 병 문안 후 상심함이라.

36년생 내 능력을 마음껏 내 보이라.

48년생 지난 일 생각해 보았자 나만 손해다.

60년생 될 것이니 일단 시작하고 보라.

72년생 일이 이러나 저러나 결과는 같다.

84년생 생각치 않던 일로 깜짝 놀랄 일이 생긴다.

96년생 공부에만 전념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丑소 띠

萬里長天格(만리장천격)으로 부모님의 은혜는 높고도 넓은 법이니 이 어찌 부모님의 은혜에 보답할 것인가 이것이 곧 부모님의 은혜는 하늘과 같이 높은 격이라. 부모님이 아니었으면 나 자신이 어찌 이 세상에 태어났겠는가 은혜에 보답하라.

25년생 그 일은 될 것이니 밀어 부치라.

37년생 친구와 함께라면 이루게 될 것이다.

49년생 수입 증대, 주위를 보라.

61년생 이제는 더 이상 진전이 없다.

73년생 윗사람에게 부탁하면 일이 쉬 해결된다.

85년생 이제는 나의 전성기라 생각하라.

97년생 애인과의 여행 성사된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寅호랑이띠

發揚妄想格(발양망상격)으로 고시 공부를 하던 사람이 이제 1차 시험만 합격했는데도 불구하고 고시에 합격하여 판검사로서 생활하는 꿈에 빠지는 격이라. 세월은 덧없는 것, 너무 급하게 생각하면 오히려 손해를 보게 되니 다음을 준비하라.

26년생 움직이지 말고 그대로 멈춰라.

38년생 이제 드디어 때가 왔으니 밀어 부치라.

50년생 그 일을 시작하기 전에 의리를 먼저 생각하라.

62년생 친구의 진한 우정을 느낀다.

74년생 문서, 계약을 조심하라.

86년생 내가 행한 대로 후배들이 따라한다.

98년생 그 쪽으로의 방향전환은 위험하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卯토끼띠

內憂外患格(내우외환격)으로 집안에서는 자녀들이 허구한 날 사고나 치고 밖에서는 사업 또한 부진하여 걱정이 태산 같은 격이라. 누구 하나 나를 도와 줄 사람은 없으므로 혼자 외로이 싸우고 견뎌내지 않으면 안되리니 마음을 단단히 먹으라.

27년생 용돈이 두둑해 지는 때라.

39년생 새로운 계획을 세우고 정진하라.

51년생 내 것이 아니면 손대지 말라.

63년생 참고 참으라, 그래야 살 수 있다.

75년생 지금은 때가 아니니 칼을 숨겨두라.

87년생 내가 먼저 솔선 수범해야 한다.

99년생 내 것만큼은 다치지 않는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용 띠

碧空飛上格(벽공비상격)으로 독수리가 큰 뜻을 이루기 위하여 푸른 하늘을 날아 올라 힘차게 웅비하는 격이라. 이제 먹구름이 걷히고 밝은 새날이 시작되었으니 모든 것을 마음 먹은 대로 힘차게 추진하면 큰 결실을 얻게 되리라.

28년생 옛날 생각이 간절한 때라.

40년생 배우자로 인한 즐거운 일이 있다.

52년생 자존심 때문에 일이 크게 번진다.

64년생 모르던 친구의 소식을 알게 된다.

76년생 부부끼리의 권리 주장은 오히려 손해만 본다.

88년생 뜻밖의 이성과 도킹하는 운이라.

00년생 도저히 참을 수 없는 일이 생긴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巳뱀 띠

仁勇俱全格(인용구전격)으로 난세의 영웅이 어짊과 용맹스러움을 골고루 다 갖춰 장졸들의 사기가 충천해 있는 격이라. 갖춰야 할 것은 다 갖춰져 있으니 모든 일이 부족함이 없이 태평성대를 구가하는 운으로서 모든 것이 순조롭게 풀릴 것이라.

29년생 즐거운 일이 생겨 흡족한 마음이 되리라.

41년생 그 일은 그대로 추진하면 이루게 된다.

53년생 그것도 내 복이려니 하고 위안을 삼으라.

65년생 지금은 휴식이 필요한 때라는 것을 잊지 말라.

77년생 배우자와 먼저 타협하라.

89년생 좋은 일이 있으나, 복권은 아니다.

01년생 돈은 돌고 돈다, 그러니 걱정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午말 띠

正本不實格(정본부실격)으로 집을 지으려고 설계를 하였더니 그 원본이 부실하여 집을 지을 수가 없는 격이라. 노력한 만큼 대가가 주어지지 않음으로써 의기소침 해질 운이므로 끝까지 물고 늘어지면 해결될 기미가 보이리라.

30년생 위장계통 병에 적신호, 주의할 것.

42년생 오랜만에 좋은 소식을 접한다.

54년생 배우자로 인한 즐거움이 생긴다.

66년생 통쾌한 한판 승부에서 승리한다.

78년생 내가 일단 한 발 양보해야 함이라.

90년생 내 속마음을 그대로 드러내 보이라.

02년생 가족들의 조언을 무시하지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未양 띠

名將老退格(명장노퇴격)으로 그동안 수많은 전쟁터에서 혁혁한 무공을 세웠던 장군이 이제 늙어 퇴역하게 되는 격이라. 그동안의 노고를 치하 받게 될 것이요, 이제는 다른 사람에게 맡겨두고 휴식을 취해야 할 때이니 딴 생각은 하지 말 것이라.

31년생 내 욕심을 먼저 버려야 하리라.

43년생 자금동결, 뜬구름을 잡지 말라.

55년생 나의 과오를 시인하고 사과하라.

67년생 역전 홈런 한 방의 기회라.

79년생 배우자의 여행으로 쓸쓸한 때.

91년생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 운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申원숭이띠

東國聖君格(동국성군격)으로 동쪽나라의 임금이 선정을 베풀게 되니 하늘에서 적당한 때 비를 주고, 볕을 주어 풍년가를 부르는 격이라. 매사가 윗사람의 원조와 도움으로 술술 풀려 나가게 되고 그간에 미뤘던 일도 깨끗이 해결되리라.

32년생 벙어리 냉가슴 앓는 격이라.

44년생 부부싸움은 손해만 보니 한발 양보하라.

56년생 부동산 매매는 불가함이라.

68년생 이성으로 인한 손재 운 조심.

80년생 그 일도 풀리지 않는 일이다.

92년생 윗사람에게 어려움을 털어 놓으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酉닭 띠

春陽解氷格(춘양해빙격)으로 그동안 꽁꽁 얼었던 만물이 봄볕을 만나 해빙이 되어 활기를 찾게 되는 격이라. 그동안 막혔던 모든 일이 슬슬 풀려 나가게 될 것이요. 매사가 진전되는 것이 눈에 띄게 될 것이니 서두르지 말 것이라.

33년생 일단 한발 뒤로 물러 서서 살펴보라.

45년생 그것은 내 것이 되지 않으리니 포기하라.

57년생 어려운 일이니 손아랫사람에게 부탁하라.

69년생 나의 변명이 절대 통하지 않는다.

81년생 금전으로 인한 낭패를 본다.

93년생 관재 구설수가 따르니 언행을 조심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戌개 띠

鑿山通道格(착산통도격)으로 고속도로를 내기 위하여 공사를 하는 도중 큰 산이 가로막혀 있어 그 산을 뚫고 길을 내니 많은 거리가 줄어들어 편리한 격이라. 공사를 하는 것은 어려운 일이나 그 공사가 마무리되면 모든 사람들에게 편리할 것이라.

34년생 일희일비가 교차되는 운이라.

46년생 나의 공을 인정받지 못한다.

58년생 모두 중에서 딱 절반만 챙겨 두라.

70년생 괜한 구설수에 휘말린다.

82년생 사업 성패는 나의 의지에 달렸다.

94년생 이성교제에는 청신호, 순조롭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亥돼지띠

南征北伐格(남정북벌격)으로 남북으로 다른 나라와 접해있는 나라에 뛰어난 지략을 가진 왕이 등극하여 남북을 정복하고 토벌하여 국력을 키운 격이라. 더 이상의 발전은 기대하기는 어려운 상태이니 현재 그대로를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라.

35년생 오랫동안 버틸 수 있는 힘을 기르라.

47년생 독단적인 일이니 빨리 양보하라.

59년생 아주 시원한 것을 맛보게 되리라.

71년생 장거리 여행은 절대 금물이다.

83년생 누구든지 나의 의견에 동의하지 않는다.

95년생 나의 결백을 상대방이 안 믿는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그래픽/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인형의 나라
  2.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1년] "스포츠복지·클럽 선진도시 발돋움"
  3.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4.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5.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1.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2.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3.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4. 세종시 공동주택 분양비율 놓고 '시끌'
  5. [새해설계] 조광한 남양주시장 'No.1 도시 도약 기틀 다지고 시민행복지수 향상 총력'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