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2020년 8월 5일(음력 6월 16일) (수요일) 구삼원 원장이 풀어주는 띠별 운세

[오늘의 운세] 2020년 8월 5일(음력 6월 16일) (수요일) 구삼원 원장이 풀어주는 띠별 운세

  • 승인 2020-08-04 16: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오늘의운세
[오늘의 운세] 2020년 8월 5일(음력 6월 16일) (수요일) 구삼원 원장이 풀어주는 띠별 운세

▶ 쥐띠

우연히 농담 삼아 한 말이 상대방에게 큰 상처를 줄 수도 있다. 한마디 말이 얼마나 중요한 가를 생각해서 언행에 신경을 써야 할 때. 1· 6· 11월생 힘들 때 쌓아 올린 탑의 대가가 구설수로 변하나 늦게라도 땀 흘린 만큼 노력의 대가를 얻을 수 있다.

▶ 소띠

한 가지 일에만 빠지게 되면 옳고 그름을 판단할 수 있는 지혜를 잃게 된다. 아무리 주위에서 만류해도 비판적으로 받아들이게 되니 ㄱ· ㅊ· ㅁ 성씨는 자신을 갖고 행하라. 주변에서 그대를 필요로 하고 있다. 새로운 것은 북동쪽에.

▶ 범띠

뛰어난 재능으로 매사에 적극적이고 책임감 있는 사람이지만 애정으로는 마음이 약해지고 분별없이 처신한다면 신세를 망칠 수 있다. 자기 분수에 짝을 만나 사랑을 쌓을 것.

독이 있는 언행이나 행동으로 금전에 지출이 많아질 수.

▶ 토끼띠

어려움을 극복하며 좌절하지 않고 희망으로 살아온 나날들 이제는 마음껏 웃고 살 수 있는 기쁨의 날들이 전개될 행운의 시기이다. 가정적으로 ㅈ· ㅂ· ㅇ 성씨는 장벽이 막혀있어 지혜롭게 헤쳐가야 한다. 이해와 용기가 필요할 때.

▶ 용띠

사람은 죽을 때까지 배우는 자세로 살아야한다. 한 가지를 성취했다고 경솔하게 처신한다면 빛을 볼 수 없다. ㄱ· ㅅ· ㅇ 성씨는 혼자 사는 것이 아니다. 분별없던 마음을 가족에게 진실로 대하면 평온이 되찾아올 듯. 북동쪽 조심.

▶ 뱀띠

사교성이 활달해서 여러 사람과 잘 어울리는 성품에 승부욕도 강하다. 자칫 잘못 판단으로 가족들을 이유 없이 멀리 하려고만 말고 주변을 정리하고 혼자서 과감히 설계하라.

삼재수라고 고민 말라. 10· 11· 12월생 녹색옷 길조.

▶ 말띠

비가 내린 후에 땅이 더욱더 굳어지듯 시련을 이기고 용기를 잃지 말며 자신의 중심을 지킬 것. 지나친 신경을 써 오는 것도 멀어지게 한다. 안정 때문에 이럴 수도 저럴 수도 없이 양쪽에서 공격하니 어이할꼬. 지혜롭게 대처하라.

▶ 양띠

수많은 날들을 인내로 극복하면서 좌절하지 않고 지나온 과거지만 이제는 기쁨의 눈물을 흘려야 할 즐거운 날들이 당신 앞에 있다. 당신이 여성이라면 활동하라. 마음에 응어리는 풀리니 날개를 활짝 펴고 1· 2· 7월생 분발할 것.

▶ 원숭이띠

무슨 일이던지 끊고 맺음이 확실하지 않으면 뿌려놓은 농사에 수확이 적다.

내 입에 들어가는 것은 내 손으로 떠먹어라. 5· 11· 12월생 과대 신경으로 파문을 일으킨다.

한눈팔다가 늪에 빠지게 될 수. 지나친 친절 뒤에 음모가 있을 듯.

▶ 닭띠

사람을 미워하게 되면 끝이 없다. 더구나 부부 백년을 기약한 만큼 서로가 이해하고 용서하면서 살다보면 얼마든지 행복해 질 수 있다. ㅇ· ㅅ· ㅂ 성씨인 사람을 더욱 존경하라. 그에 말 한마디는 황금보다 더 귀중한 조언이다.

▶ 개띠

사업과 직장에만 몰두하다보면 건강을 생각할 겨를이 없다. 건강은 건강할 때 돌보아야 하니 46년생 ㅅ· ㄴ· ㅊ 성씨는 한번쯤 종합 진단이라도 해보는 것이 좋을 듯.

잊었다 싶던 사람이 나타나 새로운 계획을 말하지만 믿음이 없다.

▶ 돼지띠

무슨 일이던지 깊이 생각해서 결정을 해야 만이 후회가 없겠다. 순간의 선택이 평생을 좌우할 수도 있다. 부모 형제가 자기 인생을 살아주지 않는 법. 2· 9· 12월생 자기관리 철저히 하라. 욕심이 잉태하면 죄를 낳게 된다.

자료제공=구삼원 ·정리=김현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고해성사를 하듯, 다시 처음 시를 쓰듯… 김선희 시인 '올 것만 같다'
  2. [릴레이 인터뷰] 방기봉 "체육계의 가장 큰 힘은 지역민들의 관심"
  3. [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4.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5.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1. 세 살 배기 아들 목조른 아버지 징역 10년…상고는 기각
  2.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3. 대전 서부경찰서, 청소년 치안 취약지역 환경개선 착수
  4. 서산 화곡저수지 인근 차량서 3명 숨진 채 발견
  5. 시흥 확진자 경북 울진 다녀가 초비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