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2020년 7월 6일(음력 5월 16일) (월요일) 구삼원 원장이 풀어주는 띠별 운세

[오늘의 운세] 2020년 7월 6일(음력 5월 16일) (월요일) 구삼원 원장이 풀어주는 띠별 운세

  • 승인 2020-07-06 08:00
  • 수정 2020-07-06 08: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오늘의운세
[오늘의 운세] 2020년 7월 6일(음력 5월 16일) (월요일) 구삼원 원장이 풀어주는 띠별 운세

▶ 쥐띠

계획했던 일들이 뜻대로 이루어지니 매사가 형통하다. 명예· 인기를 한몸에 받을 수 있으니 자기관리를 철저히 할 것. 애정 면에서는 3· 5· 7월생이 당신에게 불만을 품고 삐친다.

▶ 소띠

천리 길도 한 걸음 부터라는 속담처럼 적은 것부터 시작함이 좋겠다. 직장인은 중책을 맡아 힘에 겨워도 책임을 다하는 능력의 날. 오후엔 홈런을 친다. 가정주부는 모든 일이 갈등으로 심각한 날.

▶ 범띠

산 너무 산이다. 잘 풀리던 일도 갑자기 막혀서 답답하고 금전문제로 어려움을 겪겠으나 동료나 친지의 도움으로 쉽게 해결한다. 원치 않는 일에 개입 돼 신병 있을 수. 남쪽사람 도움을 받으라.

▶ 토끼띠

진실이 부정한 면을 물리치니 모든 이에게 칭송을 받는다. 묵묵한 성품을 잘 활용해서 자신의 현 위치를 변동 없이 잘 활용해서 자신의 현 위치를 변동 없이 잘 유지해 나감이 좋을 듯. 동쪽에 ㅈ· ㅅ· ㅊ 성씨가 힘이 된다.

▶ 용띠

어려웠던 일들이 해소되고 소망이 보이니 더욱더 노력하면 좋은 결실이 있겠다. 좌절하지 말고 전진하면 대길 함. 행운의 색 파랑색을 적절히 사용하라. 오늘은 아주 멋지게 보이기도 한다. 타인을 이용하면 지출이 크다.

▶ 뱀띠

상대의 눈치로 승부수를 결정하게 된다. 나를 바로 알고 남을 판단 할 것. 욕심을 버리고 덕을 베푸는 건 장래를 위해서 저축하는 것과 같은 것이니 유념하라. ㄱ· ㅇ· ㅎ 성씨는 적색을 입어라. 행운이 도래한다.

▶ 말띠

인생은 누구나 연습과정이 없다. 오직 태어나면서부터 자신이 개척하고 터득해 나가야 될 크나 큰 과제임에 틀림없다. 삶이 어렵고 힘들다고 부모님을 원망한들 문제가 풀리지는 않는다. 마음만 상할 뿐이다. ㄱ· ㅎ· ㄴ 성씨 애정엔 갈등. 투자는 길.

▶ 양띠

아무리 어려운 일일지라도 마다하지 않고 혼자서 해 낼 수 있는 대단한 용기도 있지만 때론 좌절하며 절망에 빠질 때가 많은 사람이다. 1· 4· 10월생은 자기 발전을 위해서라도 활발한 활동을 하는게 좋겠다.

▶ 원숭이띠

자신의 욕심만 부리지 말고 신용도를 높이는 것이 우선이다. 나중엔 신용이 큰 재산이라는 걸 깨닫게 된다. 적은 것에 집착하다보면 더 큰 것을 놓치는 결과가 되기 쉽상. 가정에도 신경 써라. 한 눈 팔다간 후회가 크겠다. 1· 9· 12월생 자식에 대한 걱정 있겠다.

▶ 닭띠

어떤 일이든지 하루아침에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다. 씨를 뿌리지 않은 사람은 수확을 할 수가 없다. 차분한 자세로 가정을 지키면서 허황된 마음만 고친다면 가화만사성. 2· 9· 11월생 낙심.

▶ 개띠

경기가 침체상태지만 그래도 당신은 수입이 짭짤하다. 쇠붙이를 다루는 직종이나 소리 나는 업종에 종사하는 사람은 변동은 삼가야 될 시기다. 서· 북쪽 일을 신중히 검토해서 1· 9· 11월생의 동태를 살피는게 좋겠다.

▶ 돼지띠

자신의 능력을 한껏 발휘하면 좋은 성과 있겠다. 상대를 의심하는 것은 미워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자존심이 좀 상하는 일이 있더라도 확실한 자기 사람으로 만드는게 중요하다. 용· 범· 양띠에게 신경 써야 된다. 투자 길.

자료제공=구삼원 ·정리=김현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2. 시티즌 첫 유관중 홈경기! 팬들 위해 선물 보따리 푼다
  3. 제32회 대전미술대전 김영창씨 '먹감나무 3층장' 전체 대상 수상
  4.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5. [새책] "불면의 하룻밤이 오랜 여행보다 훨씬 더 많은 생각을 낳는다"
  1.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2. 제보자가 낸 고소장이 피고소인에게 전달?… "제보자 불이익 받았다" 주장
  3.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4.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5. 규제에도 더 오르는 대전 아파트 값, 세종은 '활활'

실시간 주요뉴스